Turkey: Alanyaspor expresses condolences after Sural dies following 'terrible accident'

Click Heart TV · 237 views
Turkish club Aytemiz Alanyaspor's team doctor Ismail Yetkin expressed condolences to the people of the Czech Republic and Alanyaspor supporters, after the team's striker Josef Sural died in a minibus accident earlier in the day.

Speaking to the press in Alanya on Monday, Yetkin said that "we have lost our valuable player, the Czech Republic citizen Josef Sural, to a terrible accident."

General Manager of the Alanya Anadolu Hospital Hasan Peksel reported that the minibus was thrown into a roadside ditch "as a result of a loss of control of the [vehicle] by a driver."

He noted that the closest ambulances were diverted to the area, adding that "our medical team responded promptly."

According to Peksel, the 29-year old Sural had "internal bleeding" and "multiple broken bones in his skull, arms and leg bones."

The minibus carrying football players from Aytemiz Alanyaspor crashed five kilometres (three miles) away from Alanya in the early hours of Monday, killing Sural and injuring six of his teammates.

Sural, who made 20 appearances for the Czech Republic, succumbed to his injuries at a local hospital where he and his teammates were rushed to after the crash.

According to Aytemiz Alanyaspor Chairman Hasan Cavusoglu, the driver of the minibus fell asleep behind the wheel while a secondary driver was also asleep.

Sural and his teammates, which included former Tottenham defender Steven Caulker and ex-Newcastle striker Papiss Cisse, were returning from an away game against Kayserispor in central Turkey.

Sural joined the Turkish club from Sparta Prague in January, making nine appearances.

Subscribe to Click Heart ^💖^





터키 : 알란야스포르는 수랄이 '끔찍한 사고'로 사망 한 후 애도의 말을 전합니다.

터키 팀인 알란야스포르의 팀 의사인 Ismail Yetkin은 체코 대표팀과 알란야스포르 팬들에게 애도의 말을 전했다. 팀의 스트라이커인 조제프 수랄 (Josef Sura) 은 그날 초 미니 버스 사고로 사망했다.

Yetkin은 월요일 알라니아에서 언론과의 인터뷰에서 "우리는 귀중한 선수인 체코 시민 조제프 수랄을 끔찍한 사고로 잃었다"고 전했다.

아나톨리아 (Alana Anadolu) 병원의 총책임자인 Hasan Peksel은 미니 버스가 "운전자가 [차량]을 통제하지 못해 도로변에 던져졌다"고 전했다.

그는 가장 가까운 구급차가 이 지역으로 보내졌으며 "우리 의료 팀이 즉각 대응했다"고 덧붙였다.

Peksel에 따르면, 29 세의 수랄은 "내부 출혈"과 "두개골, 팔, 다리 뼈에 여러 개의 부서진 뼈가 있습니다."

알란야스포르의 축구 선수를 태운 미니 버스가 알라니아에서 5 킬로미터 (3 마일) 떨어진 월요일 이른 시간에 충돌하여 수랄을 죽이고 그의 동료들 중 6 명에게 부상을 입혔다.

체코 공화국에서 20 차례 출전한 수랄 (Sural)은 지역 병원에서 상처를 입었다.

전 토트넘의 수비수인 스티븐 코커 (Steven Caulker)와 뉴캐슬의 스트라이커인 파피 시스 시세 (Papiss Cisse)를 포함해 수랄과 그의 팀 동료들은 터키 중부의 카이세리스포르 (Kayserispor)와의 원정 경기에서 복귀했다.

수랄은 1 월에 스파르타 프라하에서 터키 클럽에 합류하여 9 차례 출전했습니다.

Similar content